4강. 스크린 위의 도스토옙스키: 로베르 브레송의 영적 스타일
서울아트시네마 / 금요 러시아 문화예술 강좌 - 도스토옙스키와 도스토옙스키들 / 4강. 스크린 위의 도스토옙스키: 로베르 브레송의 영적 스타일

4강. 스크린 위의 도스토옙스키: 로베르 브레송의 영적 스타일 

일시│6월 17일(금) 오후 2시

강사│김성욱 (영화평론가)


도스토옙스키의 작품은 영화감독의 상상력을 자극했고, 대략 150편 이상의 장편 영화가 제작됐다. 프랑스 영화감독 로베르 브레송의 경우 그의 전작 12편에서 도스토옙스키와의 연관성이 자주 논의되는데, 그가 각색을 공개적으로 인정한 작품 <유순한 여인>과 <몽상가의 나흘 밤> 외에도, <소매치기>를 들 수 있다. 브레송은 그러나 문학과 거리를 두고 싶다며, 도스토옙스키의 작품을 보여주는 영화를 만들고 싶지는 않다고 말한 바 있다. 이 강의에서는 브레송의 영화에서 도스토옙스키가 차지하는 위치, 그리고 브레송의 독특한 영화적 비전, 특별히 <백야>의 각색과 관련해서 브레송 이외 작가들의 작품에 대해서 살펴볼 것이다.

17

6월 17일

4강. 스크린 위의 도스토옙스키: 로베르 브레송의 영적 스타일
14:00-16:00 
서울아트시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