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강. 도스토옙스키와 니체: 고통과 파열의 고행자
서울아트시네마 / 금요 러시아 문화예술 강좌 - 도스토옙스키와 도스토옙스키들 / 3강. 도스토옙스키와 니체: 고통과 파열의 고행자

3강. 도스토옙스키와 니체: 고통과 파열의 고행자

일시│6월 10일(금) 오후 2시

강사│백승무 (한림대 연구원)


도스토옙스키와 니체의 사상은 직접적 교류나 영향관계가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유사한 면이 너무나 많다. 두 사람은 서로 약속이라도 한 듯이 서구의 이성중심주의를 비판하고, 그 문화적 토대가 된 기독교를 비판했다. 두 사람은 공히 고통찬양론자였으며, 동시에 삶에 대한 지독한 애정을 갖고 있었고, 신인사상과 초인사상으로 인류의 미래를 진단하고자 했다. 본 강의에서는 19세기를 장식한 이 두 거인이 우연히, 혹은 필연적으로 만들어낸 위대한 사상적 데칼코마니를 감상하게 될 것이다.

10

6월 10일

3강. 도스토옙스키와 니체: 고통과 파열의 고행자
14:00-16:00 
서울아트시네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