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프와 이데올로기
인디스페이스 / 수프와 이데올로기
일본인 사위를 극구 반대하던 부모님.
엄마는 오사카로 처음 인사 오는 일본인 사위를 위해
터질 만큼 속을 꽉 채운 닭 백숙을 정성껏 끓입니다.

내게는 이해할 수 없는 것 투성이지만
남편에겐 그저 신기할 뿐인 내 가족.

어느 날, 엄마는 누구에게도 말하지 못했던
고향 제주도의 기억을 들려줍니다.

이제는 점점 잊혀져 가는 아픈 기억을 안고
사위가 끓인 닭 백숙을 먹고
태어나 처음으로 함께 제주도에 갑니다.

“서로 생각이 달라도 밥은 같이 먹자”
우리는 식구(食口)입니다.

장편|일반영화|다큐멘터리|117분40초|12세이상관람가|한국
12

12/12

10:40-12:37
인디스페이스(롯데시네마 홍대입구 건물 8층)_조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