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마을 방과후 교사입니다
인디스페이스 / 인디토크(당일환불불가) / 나는 마을 방과후 교사입니다
서울 마포구 성산동 인근 성미산 마을은
꽤 알려진 25년차 공동체 마을이다.
이곳의 ‘도토리 마을 방과후’는 교사, 아이, 부모가 함께 만들며,
초등 1학년부터 6학년까지 60명의 아이들과
5명의 교사들이 먹고, 놀고, 배우며 생활한다.

갑작스레 코로나19 팬데믹이 닥치자
학교는 문을 닫았지만, 이곳은 운영시간을 늘린다.
코로나가 지속되자 방과후 교사들이
할 수 있는 건 점점 줄지만, 해야 할 일은 늘고
아이들의 일상을 지켜주기 위해
이들의 고민은 점점 더 깊어만 간다.

세상은 우리를 ‘교사’라 부르지 않지만
“나는 마을 방과후 교사입니다”

장편|예술,독립영화|다큐멘터리|94분1초|전체관람가|한국
5

2/5

18:00-19:34
인디스페이스(롯데시네마 홍대입구 건물 8층)_인디토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