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중제비

한 남자가 달리는 기차에서 뛰어내린 뒤 근처의 작은 마을로 향한다. 어느 집에 무작정 들어간 남자는 자신이 원래 이 마을의 주민이었으며 누군가로부터 쫓기고 있다고 말한다. 자신의 정체는 밝히지 않은 채 계속해서 마을 사람들과 대화를 시도하는 이 남자는 누구일까? 비밀스러운 캐릭터, 독특한 이야기 전개와 함께 폴란드 공동체의 숨은 죄의식을 그린 흥미진진한 드라마.


장편|일반영화|기타|104분0초|폴란드

현재 예정된 이벤트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