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47년, 전국민중대학생연합에 소속된 청년 공산당원들이 교회와 중학교를 점령한다. 마르크스주의의 유효성을 토론하며, 학생들을 자극하는 청년들. 학생 몇 명을 체포하러 온 경찰관을 두고 거친 논쟁이 벌어지고, 리더인 ‘라치’는 자리에서 물러난다. 그의 권력을 이어받은 두 여학생이 사제들의 옷을 벗기고, 책을 던지고, 창문을 깨트리는 폭력을 행사하면서 사태는 더욱 악화되는데…. 혁명이라는 이름으로 자행되는 폭력의 악순환과 권력욕을 비판하는 강렬한 수작.


장편|일반영화|드라마|82분0초|헝가리

현재 예정된 이벤트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