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를 사랑한 화가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 새를 사랑한 화가
조류 연구의 아버지이자, 새를 사랑한 화가 존 제임스 오듀본은 평생을 바쳐 새의 모습을 그렸다
제작기간 12년, 50명의 채색가, 조류 489종 1,065마리를 담은 435점의 사실화로 구성된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도감 [북미의 새](The Birds of America)

여객비둘기, 캐롤라이나 앵무새, 상아부리 딱따구리...
지금은 멸종된 새들의 생생한 모습이 담긴 마지막 기록이자
한 남자의 새를 향한 뜨거운 사랑이 이제 스크린 위에서 펼쳐진다

장편|일반영화|다큐멘터리|84분0초|전체관람가|프랑스
30
오늘
31
내일
1
2
3
4
5
6
7

1/30

19:30-20:5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1/31

11:00-12:2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2/1

15:10-16:3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2/2

20:00-21:2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2/3

11:00-12:2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2/4

16:00-17:2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2/5

12:50-14:1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2/6

14:45-16:09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

2/7

11:00-12:24
강릉독립예술극장 신영